논문 작성

논문 내용 구성(4): 논의 및 결론

대학원생A씨 2020. 3. 19. 09:15
728x90
반응형

논문 내용 구성이라는 포스팅을 통해 지금까지 사회과학계열 논문의 내용 구성에 대해 알아보고 있다. 앞서 설명했듯이 논문의 내용 구성은 ①서론, ②연구방법, ③연구결과, ④논의 및 결론으로 나눌 수 있는데, 이번 포스팅에서는 논문의 마지막 큰 덩어리인 ④논의 및 결론에 대해 작성하고자 한다. 앞선 내용을 참고하고자 하시는 분들은 이전 포스팅을 보시면 되겠습니다! ☞ 서론, 연구방법, 연구결과 포스팅

 


 

논의 및 결론에는 1) 논문에 대한 간략한 요약, 2) 연구결과에 대한 해석 및 논의, 3) 연구의 제한점과 의의가 포함되어야 한다. 

 

 

1) 논문에 대한 간략한 요약

먼저 논의 및 결론에서는 논문에 대한 간략한 요약을 제시하여야 한다. 즉, 어떠한 연구 목적에 의해 어떠한 연구방법을 채택하였는지를 기술하여야 한다. 보통은 한 단락으로 짧게 요약한다. 그런데 왜 연구목적과 연구방법만 설명하고, 연구결과는 기술하지 않는지 의문을 가질 수 있다. 이는 '2)연구결과에 대한 해석 및 논의' 부분과 중복될 수 있기 때문이다. 즉, 논문에 대해 간략히 요약하는 파트에서 연구결과까지 기술하면 뒤이어 연구결과와 이에 대한 해석을 기술해야 하는 부분에서 또 다시 연구결과가 언급되는 것이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논의 및 결과에서 가장 먼저 나오는 단락에서는 굳이 연구결과까지는 구체적으로 기술하지 않는 편이다. 하지만 이는 연구자의 글쓰기 방식에 따라 얼마든지 달라질 수 있는 부분이기에, 본인이 생각하기에 본인 논문에 적합한 글의 흐름으로 논의 및 결론을 작성하면 된다.

 

 

2) 연구결과에 대한 해석 및 논의

논문에서 나온 주요 연구결과를 간략하게 제시한 후, 해당 결과에 대한 연구자의 해석을 덧붙인다. 예를 들어, 선행연구와의 비교를 한다든지 해당 연구결과가 이론적으로 어떤 의미를 가지는지 등을 기술한다. 그렇기 때문에 논의 및 결론에서 제시하는 연구결과에 대한 해석은 연구결과에서 수치에 대한 해석을 기술하는 부분과 차이가 있다. 다시 말해, 연구결과에서도 연구결과 표를 보고 이에 대한 해석을 작성하고 논의 및 결론에서도 연구결과에 대한 해석을 작성하는데 둘의 초점이 다르다는 것이다. 연구결과에서는 분석 결과에서 나온 수치를 해석하는 것이 목적이기 때문에, 단순하게 수치가 의미하는 바가 무엇인지 기술하면 된다. 반면 논의 및 결론에서는 단순한 수치 해석이 아닌, 그러한 연구결과가 이론적으로 어떠한 의미와 함의를 가지고 있는지 설명해야 한다. 

 

사실상 논문의 가장 핵심 부분이 논의 및 결론이라 생각하는데, 그 중에서도 연구결과에 대한 해석과 논의가 논문의 정수라고 생각한다. 연구 설계부터 논문 작성까지가 결코 쉬운 일이 아닌데, 왜 그 고생을 하며 논문을 쓰는가? 논문을 통해 전달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는 것이다. 즉, 해당 논문의 연구결과를 통해 연구자가 해석한 바를 논리적으로 기술하여, 연구자가 하고 싶은 메세지를 전달해야 한다. 이렇듯 연구자의 결과해석을 논리적으로 기술하기 위해서는 잘 쓴 논문을 많이 읽어보는 것이 중요하다. 단순히 양치기로 많은 논문을 읽으려 하기보다는 하나의 잘 쓴 논문을 골라, 연구자가 해당 단락을 어떠한 의도를 가지고 작성하였는지 꼼꼼히 분석하며 글을 읽는 습관을 들이면 나중에 논문 작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3) 연구의 제한점과 의의

마지막으로 해당 연구의 제한점과 의의를 기술해준다. 연구의 제한점에서는 해당 연구가 가진 한계를 기술하는데, 통상적으로 많이들 적는 한계가 몇 가지 있다. 예를 들어, 본 연구는 횡단자료를 사용하였기에 변인 간의 인과관계를 추정할 수 없다라든가 본 연구는 패널자료를 사용하여 변인 설정에 제한이 있었다라는 한계를 기술하기도 한다. 하지만 일반적으로 많이 쓰는 한계점들 외에 본 연구가 가진 한계점을 진지하게 고찰한 후, 그에 대해 작성하는 것이 오히려 논문 투고시에는 도움이 될 수 있다. 이게 무슨 말이냐 하면, 논문 투고를 하게 되면 논문 심사자들에 의해 논문 평가를 받게 되는데 이 때 심사자가 깔 것 같은 내용을 미리 연구의 제한점으로 기술하라는 것이다. 이 때 그 제한점이 너무나 치명적이라면 어쩔 수 없지만, 봐줄 만한 한계라면 심사자들이 까기 전에 내가 미리 까버리면 깔 게 줄어드는 것이다. 그리고 만약 가능하다면, 그 한계에 대해 방어할 수 있는 내용을 간략히 덧붙여주는 것이 좋다. 예를 들어, '본 연구는 연구대상자의 자기기입식 보고만을 통해 데이터를 수집했다는 한계가 있지만, 선행연구에 따르면 본 연구에서 측정한 변수는 자기기입식 보고로도 충분히 타당도가 높더라'라는 식으로 작성하면 좋다.

 


이외에도 학회지마다 논문에 결론이나 실천적 함의 등의 내용을 추가적으로 기술해야 하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이는 모든 학회지에 통일된 내용 구성은 아니기에 자세하게 기술하지는 않았다. 이와 같이 논문에 결론이나 실천적 함의를 작성해야 하는 경우, 본인이 투고하고자 하는 학회지 중 가장 최근에 발행된 학회지에 수록된 논문 두 세 편을 읽으면 어떠한 내용을 담아야 하는지 감이 잡힐 것이다.

728x90
반응형